아기랑 호캉스, 준비물•호텔 기준은?

접촉의 시대에 호캉스는 최상의 여행법이다. 누구를 만나거나 무엇을 하지 않아도 돼서 정적인 여행을 좋아하는 사람에게 아주 좋다. 특히 장시간 집에만 있어야 했던 엄마와 아기에게 최상의 힐링법이 아닐 수 없다. 물론 채 걷지 못하는 아기를 데리고 남편도 없이 3~4일씩 지내는 것이 생각보다 쉬운 일은 아니다. 육아에 능숙한 엄마라도 몸은 하나이기에 한계는 분명히 있다. 그렇다면 아기 때는 호캉스를 가면 안 될까?

Spoiler

looks_one아기랑 호캉스 가능할까? – 떠나기 전 머리로 그렸던 상황대로 연출되지 않을 확률이 있다. 일단 걷지 못하는 아기의 경우 업거나 유모차에 태우고 다녀야 하는데, 짐까지 장착하면 체력적으로 부담이 클 수 있으며, 모든 부분을 혼자서 담당해야 하기에 자칫 몸살이 날 수 있다. 그럼에도 아기와 둘이 떠나는 호캉스는 잊지 못할 추억으로 남기에 나중에 후회해도 한 번은 가볼 것을 권한다.

looks_two꼭 필요한 준비물은? – 기본적인 용품(먹고 입는 것)을 제외하고 호캉스를 위한 준비물로 수영모•튜브•수영복•아큐아슈즈•래쉬가드 등은 챙겨가면 수영할 때 유용하다. 또한 그림책을 몇 권 챙겨가면 좋다.

local_hospital여행Tip : 호캉스에 적합한 호텔을 고를 때는 아기를 위한 수영장 유무와 아기용품이 잘 구비되어 있고 무료 대여가 가능한지 확인하는 것이다. 시간을 들여 찾아본 결과 만족도가 높은 호텔로 서울에서 가까운 롤링힐스가 있다. 이 호텔은 주변에 관광지는 없지만 아기랑 지내기에 최적의 시설과 환경을 갖추고 있다.